• 최종편집 : 2023.9.23 토 17:16
HOME 뉴스 ICTㆍ과학 핫이슈
아이폰15 사전예약판매 '호조세'모건스탠리 "中 아이폰 금지 가능성 고려할 때 고무적"
  • 산업팀
  • 승인 2023.09.19 05:46 ㅣ 수정 2023.09.19 10:26  
  • 댓글 0

애플의 최신 스마트폰인 아이폰15 판매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사전 주문이 호조세를 보이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18일(현지시간) 모건스탠리는 보고서에서 아이폰15의 리드타임(주문부터 실제 납품까지 걸리는 시간)과 사전 예약 판매가 "우려했던 것보다 낫다"고 밝혔다.

지난 12일 공개된 아이폰15 시리즈는 15일부터 사전 주문에 들어갔다.

모건스탠리는 아이폰15 프로 맥스의 리드타임은 평균 5∼6주 정도로 "지난 7년 동안 출시된 모델 중 가장 길다"고 썼다. 프로 맥스는 아이폰 시리즈 가운데 애플이 주력하고 있는 최상위 모델이다.

또 중국에서 나오는 보도 내용은 "중국에 대한 투자자들의 우려에도 불구하고 아이폰15에 대한 견고한 사전 예약 수요를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

앞서 홍콩 명보는 지난 16일 오후 8시 중국 전자상거래 플랫폼 티몰 내 공식 애플스토어에서 아이폰15 시리즈 예약판매가 시작하자 프로와 프로 맥스 모델이 1분 만에 매진됐다고 보도한 바 있다.

모건스탠리는 "아직 사이클을 부르기에는 이르지만, 지난 6일 중국 정부의 아이폰 사용 금지 소식이 전해진 후 애플 주가가 7%가량 하락하는 등 부정적인 투자 심리를 감안할 때 이런 데이터는 고무적"이라고 진단했다.

중국 정부가 공무원들에게 아이폰을 사무실에 가지고 오거나 업무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했으며, 이는 공공기관에도 확대될 것으로 전해졌다.

이어 아이폰15 시리즈의 리드 타임은 공급 제약과 강력한 조기 수요가 모두 반영된 것이며 특히, 중국에서는 아이폰 금지 가능성과 화웨이의 강세를 고려할 때 놀라울 정도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아이폰15의 리드타임과 사전 주문이 계속 예상을 넘고, 아이폰 생산량이 안정적으로 유지된다면 주가가 단기 회복을 기대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날 미 동부 기준 낮 12시 40분 현재 뉴욕 증시에서 애플 주가는 전 거래일보다 2% 넘게 상승했다.

<연합>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