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6.1 목 19:01
HOME 뉴스 ICTㆍ과학
네오위즈, '프리스톤테일M' 개발사 파우게임즈 인수
  • 윤세훈 기자
  • 승인 2023.05.22 10:51 ㅣ 수정 2023.05.22 10:51  
  • 댓글 0

네오위즈는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전문 개발사 파우게임즈를 인수해 자회사로 편입했다.

파우게임즈는 2018년 설립된 국내 게임사로, 2020년 '킹덤: 전쟁의 불씨'를, 작년에는 '프리스톤테일M'을 출시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최근에는 일본 게임사 '니혼 팔콤'과 고전 명작 게임 '영웅전설 가가브 트릴로지'의 지식재산(IP) 계약을 체결하고 모바일 게임을 제작하고 있다.

22일 김승철 네오위즈 대표는 "검증된 개발력을 갖춘 '파우게임즈' 인수를 통해 네오위즈의 자체 IP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세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세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