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3.12.2 토 20:58
HOME 뉴스 사회문화
美, 대서양 상공서 中정찰풍선 격추 검토
  • 국제팀
  • 승인 2023.02.05 07:09 ㅣ 수정 2023.02.05 07:28  
  • 댓글 0

미국 정부가 자국 영공에서 발견된 중국 정찰 풍선이 대서양에 도달하면 격추해 잔해를 수거하는 계획을 검토하고 있다.

4일(현지시간) AP통신 보도에 따르면 정찰 풍선은 이날 오전 미국 동부 노스캐롤라이나 상공에서 포착됐고 대서양 방향으로 이동 중이라고 전했다.

미 정부는 지난달 28일 풍선이 영공에 진입한 것을 탐지했고, 이달 1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격납고가 있는 몬태나주 상공에 풍선이 도달했을 때 격추하는 방안을 검토했으나 풍선 잔해에 따른 지상 피해를 우려해 계획을 접었다.

미 국방부는 풍선이 당장 안보에 위협이 안 된다는 입장이지만, 공화당 등 일각에서는 정부 대응이 안이하다며 당장 격추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AP는 조 바이든 대통령이 대서양 격추 계획을 최종 승인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백악관 풀 기자단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뉴욕 시러큐스에서 풍선을 격추할 계획이 있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우리는 이것(정찰 풍선)을 해결할 것"이라고 답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정찰 풍선에 대한 입장을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연합>

국제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