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6.27 월 21:28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수·금·화·목·토' 5개 행성 한 줄로이번 주말 '우주쇼' 펼쳐져...한국서도 관측
  • 과학팀
  • 승인 2022.06.24 16:26 ㅣ 수정 2022.06.24 17:43  
  • 댓글 0

태양계 5개 주요 행성이 한 줄로 나란히 선 모습을 맨눈으로 감상할 수 있는 '우주쇼'가 펼쳐진다.

24일(현지시간) BBC 등 외신에 따르면 수성, 금성, 화성, 목성, 토성이 기차 놀이하듯 늘어선 것처럼 보이는 '행성 정렬' 현상을 이날부터 27일까지 세계 대부분 지역에서 관측할 수 있다.

▲ 달과 행성정렬 예상도.

5개 행성이 한 줄로 나란히 있는 광경은 매우 보기 드물다. 2004년이 마지막이었으며, 2040년까지는 다시 볼 수 없을 전망이다.

BBC는 24일 밤에는 그믐달도 금성과 화성 사이에 모습을 드러낼 것이라고 전했다.

또, 북반구에서는 일출 45∼90분 전에 가장 잘 보이며, 언덕처럼 높은 곳에서 동쪽을 향해 바라보는 게 좋다고 설명했다.

이번 행성 정렬은 한국에서도 볼 수 있다.

한국천문연구원에 따르면 관측하기 가장 좋은 시기는 달이 그믐에 가깝고 수성의 고도가 3도 이상이 되는 26일 전후 오전 4시 30분(한국시간)께다.

행성 정렬은 지구에서 관측했을 때 같은 구역에서 태양계의 행성들이 일렬로 늘어서는 천문학적 현상이다. 실제로 행성들이 우주에서 일렬로 서는 게 아니라, 각 행성의 공전궤도가 지구에서 봤을 때 한곳에 몰려 일렬로 보이는 원리다.

<연합>

과학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과학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