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2.5.25 수 07:38
HOME 뉴스 정부·정치
'한은 디지털화폐' 1단계 발행·유통 실험서 정상 작동2단계 실험서 오프라인·디지털자산 관련 CBDC 거래 점검
  • 금융팀
  • 승인 2022.01.24 12:10 ㅣ 수정 2022.01.24 17:30  
  • 댓글 0

한국은행이 가상 공간에서 '중앙은행이 발행한 디지털화폐'(CBDC)의 제조·발행·유통 관련 실험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24일 한은이 공개한 'CBDC 모의실험 연구사업 1단계 결과 및 계획' 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8월부터 같은 해 12월 22일까지 진행된 1단계 실험에서 용역사(그라운드엑스)와 한은은 가상공간(공공클라우드)에 분산원장 기술 기반의 CBDC 모의실험 환경을 조성했다.

이 안에서 한은의 CBDC 제조·폐기 시스템, 한은이 참가기관에 CBDC를 발행하거나 환수하는 시스템, 참가기관이 이용자의 은행예금과 CBDC를 조정해 CBDC를 지급하는 시스템 등이 점검됐다.

아울러 이용자가 보유한 CBDC를 다른 이용자에게 앱을 통해 송금하는 시스템, 원장관리 시스템 등도 마련됐다.

유희준 한은 디지털화폐기술반장은 "1단계 실험에서 제조, 발행, 유통 등 CBDC의 기본 기능이 정상적으로 작동하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앞으로 올해 6월 22일까지 진행되는 2단계 모의실험에서는 여러 가지 CBDC의 추가 기능이 연구될 예정이다.

우선 CBDC 송금인과 수취인의 전산기기(모바일·IC카드 등)가 모두 인터넷 통신망에 연결되지 않는 상황(오프라인)에서 근거리무선통신(NFC) 등 해당 기기의 자체 통신 기능을 통해 거래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춰진다.

다른 분산원장 네트워크에서 유통되는 디지털 예술품·저작권 등을 CBDC로 거래하는 시스템, 국가 간 CBDC 송금 시스템 등도 시도된다.

유 반장은 "2단계 사업이 끝나면 CBDC 모의실험 연구 사업에 대한 종합적 평가를 거칠 것"이라며 "가상환경에 조성된 CBDC 모의실험 환경을 실제 서비스 환경과 비슷하게 발전시키기 위해 금융기관 등과 협력해 활용성 실험, 기술 검증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한은은 추가 실험의 세부 계획 수립을 위해 1분기 중 금융기관들과 협의할 예정이다.

금융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융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