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1.30 화 15:55
HOME 뉴스 사회문화
KT 대표 "책임 통감…조속히 보상방안 마련""설비교체 작업 중 네트워크 경로설정 오류가 원인"
  • 윤승훈 기자
  • 승인 2021.10.26 14:11 ㅣ 수정 2021.10.26 14:14  
  • 댓글 0

KT 구현모 대표가 전날 발생한 대규모 인터넷 장애에 대해 공식 사과하고 보상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26일 구 대표는 홈페이지에 게시한 사과문에서 "어제 전국적으로 발생한 인터넷 장애로 불편을 겪으신 고객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구 대표는 "인터넷 장애 초기 트래픽 과부하가 발생해 외부에서 유입된 디도스 공격으로 추정하였으나 서비스 고도화를 위한 최신 설비 교체작업 중 발생한 네트워크 경로설정 오류가 원인인 것으로 확인했고, 정부의 원인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CEO로서 KT를 믿고 서비스를 사용해 주시는 고객님들께 장애로 불편을 드린 점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며, 재발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심층적인 점검과 함께 프로세스를 보완하고, 아울러 이번 사고를 유무선 네트워크 통신망 전반을 면밀히 살피는 계기로 삼겠다"며 "조속하게 보상방안 또한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KT는 25일 오전 11시20분께 유무선 인터넷망이 장애를 겪으면서 약 1시간25분간 전국 가입자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윤승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