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1.30 화 15:37
HOME 뉴스 정부·정치 핫이슈
'국가 바이오 데이터 스테이션' 시범운영내년 하반기 개방
  • 정종희 기자
  • 승인 2021.10.26 14:04 ㅣ 수정 2021.10.26 14:15  
  • 댓글 0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국내 바이오 연구 자료 공유 플랫폼인 '국가 바이오 데이터 스테이션'(K-BDS)이 시범 운영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26일 과기정통부는 이날 용홍택 1차관이 K-BDS를 구축 중인 한국생명공학연구원 국가생명연구자원정보센터를 방문해 시범운영 착수 현황을 점검했다고 말했다.

K-BDS는 국내 바이오 연구개발(R&D)을 통해 생산된 생화학분석, 이미지, 임상·전임상 정보 등을 한꺼번에 수집한 뒤 연구 현장에 활용될 수 있도록 데이터 품질을 관리해 공유하는 시스템이다.

지난해 7월 과기정통부와 관계부처가 수립한 '생명연구자원 빅데이터 구축 전략'의 일환으로 구축됐으며, 내년 하반기에 본격적으로 연구자들에게 개방된다.

과기정통부는 "현재 데이터 유형별로 51종의 표준등록양식을 마련했다"며 "연구자는 이를 이용해 K-BDS를 통해 자료를 등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과기정통부는 "K-BDS 시범 운영으로 연구 현장과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장을 열고, 데이터 공유 생태계가 활성화되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종희 기자  jhjung2@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