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1.30 화 14:05
HOME 뉴스 정부·정치 핫이슈
과기차관 "농어촌 5G 공동망 연내 시범상용화에 만전"세종시 5G 공동이용 준비현장 방문
  • 정종희 기자
  • 승인 2021.10.26 13:47 ㅣ 수정 2021.10.26 14:16  
  • 댓글 0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조경식 2차관이 세종특별자치시의 농어촌 5G 공동이용 시범 상용화 준비 현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26일 과기정통부와 통신 3사는 올해 4월 전국 131개 시·군 내 읍면에서 통신 3사가 공동으로 5G망을 이용하기 위한 '농어촌 5G 공동이용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통신사들은 현재 시범 상용 지역을 대상으로 망을 구축하고 개발된 기능을 검증 중이다. 검증이 완료되면 연내 일부 시·군에서 시범 상용화를 시작하고, 이후 결과 분석과 평가 및 안정화를 거쳐 내년부터 2024년 상반기까지 단계적으로 상용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조 차관은 차량으로 이동하며 공동 이용망 작동 여부를 시험했고, 각사 구축 지역과 공동이용 지역 간 경계 지역에서 통신망 전환 현상도 체험했다.

조 차관은 "농어촌 5G 공동이용을 통해 전 국민이 이른 시일 내에 5G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연내에 차질없이 시범 상용화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

정종희 기자  jhjung2@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