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1.30 화 14:05
HOME 뉴스 경제ㆍ산업 혁신기술&혁신제품
에쓰오일, '에쓰오일 세븐 EV' 출시
  • 산업팀
  • 승인 2021.10.26 11:23 ㅣ 수정 2021.10.26 11:23  
  • 댓글 0

에쓰오일(S-OIL)은 전기차 전용 윤활유 브랜드인 '에쓰오일 세븐 EV'를 출시한다.

26일 에쓰오일은 전 세계적인 친환경 운송수단(모빌리티) 보급 확대 추세에 대응해 지난해 초 하이브리드차량과 전기차동차에 최적화한 윤활유 4종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국내외 시장 확대를 위해 윤활유 제품들에 에쓰오일 세븐 EV라는 작명을 하고 용기 디자인 등을 거쳐 본격적으로 선보였다.

▲ 에쓰오일, 전기차 전용 윤활유 브랜드 'S-OIL SEVEN EV' 출시.

올해 안에 하이브리드차량 엔진 전용 윤활유의 국내 판매를 시작하며, 액슬(Axle) 오일 등 기타 전기차 전용 제품들도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에쓰오일은 하루 4만4천700배럴의 윤활기유(윤활유의 원료) 생산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국제 품질등급(그룹Ⅰ~Ⅲ)에 따른 윤활기유를 모두 생산하는 업체로, 단일 공장 기준으로 세계 최대 규모다.

윤활유 개발을 위한 별도의 기술개발 센터도 두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전기차 윤활유 제품의 개발과 친환경 용기 제작 등을 통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적극적으로 실천해 나가고 있다"며 "전기차의 기술 발전에 다양한 윤활유를 추가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