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0.17 일 08:09
HOME 뉴스 정부·정치
정부, 美 블룸에너지에 그린수소 분야 국내투자 요청
  • 산업팀
  • 승인 2021.10.14 10:03 ㅣ 수정 2021.10.14 15:45  
  • 댓글 0

정부가 미국 연료전지 업체 블룸에너지에 그린수소 확대를 위한 국내 투자를 요청했다.

14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양병내 수소경제정책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방한 중인 블룸에너지 본사 최고마케팅책임자(CMO), 블룸SK퓨얼셀 사장 등과 만나 국내 연료전지 생태계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

양 정책관은 블룸에너지가 작년 9월 경북 구미시에 SK에코플랜트와 합작공장을 설립한 뒤 국내 중소·중견기업과의 공급망 확대를 위해 노력 중인 점을 높이 평가했다.

그러면서 "향후 구미공장에서 생산된 연료전지가 제3국에 수출되고 국내 소재·부품업체도 블룸에너지와 함께 해외에 동반 진출할 수 있는 공급망을 구축해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양 정책관은 블룸에너지 측에 연료전지의 에너지 효율 향상과 수소를 직접 투입하는 연료전지 출시를 위해 힘써달라고 덧붙였다.

양 정책관은 그린수소 생산에 필요한 수전해(물의 전기분해) 기술 개발과 국내 수전해 산업생태계 육성을 위해서도 적극적인 투자를 요청했다.

블룸에너지 측은 합작법인 설립 후 연료전지를 추진체로 사용하는 액화천연가스(LNG) 선박 개발을 위해 국내 조선사와 협력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현재 수소 직접투입형 연료전지 모델을 개발해 울산에서 실증 중이며, 내년에 본격적으로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수전해와 관련해선 고효율 고체산화물 수전해전지(SOEC) 기술 개발을 가속화해 내년 하반기에 출시하고, 이를 통해 한국의 청정수소 기반 수소경제 달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