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3.4 목 19:33
HOME 뉴스 ICTㆍ과학 혁신기술&혁신제품
LGU+, 신규 '기가 와이파이6 공유기' 출시
  • 윤승훈 기자
  • 승인 2021.02.23 09:29 ㅣ 수정 2021.02.23 09:29  
  • 댓글 0

LG유플러스는 자사 'U+인터넷' 가입자를 대상으로 기가 와이파이6 신규 공유기를 25일 출시한다.

이 공유기는 미국 브로드컴의 쿼드코어 CPU를 탑재한 고성능 와이파이6 단말이다.

최대 속도는 기존 866Mbps에서 1.2Gbps로 38% 빨라지고, 신호 범위는 전보다 15% 넓어졌다. 기존 기기보다 크기가 40% 작아진 원통형으로 좁은 공간에도 쉽게 들어간다.

▲ 기가 와이파이6 공유기.

무선 연결 용량도 기존 대비 4배가량 확대돼 온 가족이 다 함께 와이파이를 이용해도 데이터를 원활하게 주고받을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예를 들어 와이파이 하나로 엄마는 안방에서 화상회의를 하고, 자녀는 작은방에서 온라인 학습을 하면서 아빠는 거실에서 OTT를 끊김 없이 보는 것이 가능하다.

구조가 복잡한 집이나 40평대 이상 넓은 가정에서는 와이파이 범위를 확장할 수 있는 '메시 모드'를 활용하면 베란다 구석이나 현관문 앞까지 구석구석 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박민호 LG유플러스 미디어디바이스기획팀장은 "재택근무, 온라인 학습 등으로 고객들의 홈 와이파이 사용량, 속도, 커버리지 수요가 점차 증가하면서, 편하게 유무선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성능이 향상된 신규 단말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기가 와이파이6 신규 공유기는 U+인터넷 서비스 중 '스마트 기가안심(월 3만5천200원·3년 약정)', '와이파이기본_기가안심(월 3만3천원·3년 약정)' 등 요금제로 변경하거나 새로 가입할 경우 무료로 쓸 수 있다.

윤승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