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3.9 화 09:08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비대면 시대, 인공지능 로봇이 문화전시 안내2024년까지 국립국악원·국립태권도박물관 등서 활약
  • 윤승훈 기자
  • 승인 2021.01.22 07:21 ㅣ 수정 2021.01.22 07:21  
  • 댓글 0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문화정보원과 함께 인공지능 기반 문화전시 안내 로봇 '큐아이'를 국립국악원,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국립태권도박물관에서 선보인다고 밝혔다.

22일 문체부에 따르면 국립국악원의 큐아이는 관람객들이 소리 형태의 국악 콘텐츠를 직접 보고, 경험하며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동영상으로 설명하고 동행 안내한다.

▲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안내하는 '큐아이'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는 어린이가 아시아의 역사와 문화를 이해할 수 있도록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하며 국립태권도박물관에서는 국내외 방문객에게 태권도 역사를 설명하고 조선의 무예 훈련 교범인 무예도보통지를 다국어로 안내한다.

2018년부터 도입된 큐아이는 박물관, 도서관, 문화전시 공간 등 현재까지 9곳에 12대가 배치됐다. 문체부는 2024년까지 문화전시 공간 29곳에 40여 대를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

윤승훈 기자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