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3.1 월 19:25
HOME 기획ㆍ특집 포토&영상
우버, 가맹 택시 서비스 선보여일반 택시와 동일한 요금제…1분기 內 1천대로 증차
  • 산업팀
  • 승인 2021.01.20 19:41 ㅣ 수정 2021.01.20 19:41  
  • 댓글 0

우버는 가맹 택시 '우버 택시' 베타(시험)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20일 회사측에 따르면 우버 택시는 일반 택시와 요금이 같고, 호출 시 기사에게 목적지가 표시되지 않는다.

기존 앱에서 이미 서비스 중이던 일반 택시·우버 블랙과 더불어 새로 추가된 우버 택시를 고를 수 있다.

▲ 우버는 가맹 택시 '우버 택시' 베타 서비스를 운영한다.

우버는 1분기 안에 가맹 택시를 1천대까지 늘릴 계획이다.

처음 이용하는 승객에게는 운행 거리에 따라 최대 1만원 할인, 이후 탑승부터는 3월 31일까지 20% 상시 할인을 적용할 계획이다.

톰 화이트 우버 한국 총괄은 "해외에서 검증받은 기술과 혁신의 토대 위에서 한국 시장에 최적화해 선보이는 서비스"라며 "위생 및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최첨단 안전 기능을 제공해 모든 우버 앱 이용객의 안전한 이동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