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3.6 토 18:01
HOME 뉴스 국제
LG 휘센 가정용·상업용 에어컨, 업계 최초 로하스 인증
  • 국제팀
  • 승인 2021.01.16 07:56 ㅣ 수정 2021.01.17 07:44  
  • 댓글 0

LG전자는 휘센 가정용·상업용 에어컨이 국내 에어컨 업계 최초로 한국표준협회로부터 로하스(LOHAS) 인증을 받았다고 밝혔다.

16일 LG전자에 따르면 이번 인증 대상은 경남 창원에서 생산하는 냉난방 공조 관련 전 제품이다.

LG전자는 해외에서 생산하는 일부 벽걸이 에어컨 등을 제외하고 대부분의 가정용·상업용 에어컨, 환기시스템 등 냉난방 공조제품을 국내 창원사업장에서 생산하고 있다.

로하스(LOHAS)는 웰빙에 사회와 환경 개념을 추가해 친환경적이고 합리적인 소비를 지향하는 소비자들의 생활패턴을 이르는 말이다.

한국표준협회는 2006년부터 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친환경적이고 사회공헌적인 노력과 성과를 보인 기업의 제품, 서비스 등에 로하스 인증을 부여하고 있다.

LG전자는 고효율 제품 개발, 제품의 환경 유해성 개선, 생산과정의 폐기물 및 제품 사용 후 폐제품 관리, 온실가스 감축 등을 통해 제품 관련 모든 과정에 걸쳐 탄소 중립을 추구하고 자원순환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국제 환경 규정에 따라 자체적으로 유해 물질의 사용을 줄이거나 중단하고, 협력사에 대해서도 자체 인증제도를 통해 각종 부품과 원자재·포장재·배터리 등에 포함될 수 있는 유해 물질을 국제표준치 이하로 관리하고 있다.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재성 부사장은 "가정용·상업용 에어컨과 매립형 환기시스템 등 다양한 공간에 최적화된 공기질 관리 토털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며 "건강과 환경까지 생각하는 휘센 에어컨이 이번 로하스 인증으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국제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