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11.23 월 18:49
HOME 기획ㆍ특집 인물&포커스
한성숙 "플러스 멤버십 가입 160만명 돌파"
  • 산업팀
  • 승인 2020.10.29 09:35 ㅣ 수정 2020.10.29 09:35  
  • 댓글 0

네이버의 첫 유료 회원제 서비스 '네이버 플러스 멤버십'이 출시 4개월여 만에 회원 160만명을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 한성숙 대표.

29일 한성숙 대표는 3분기 실적 발표 후 컨퍼런스콜(전화 회의)에서 "네이버 플러스 멤버십 가입자가 160만명을 돌파했다"며 "연말까지 200만명 가입자를 목표로 꾸준히 성장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네이버가 6월 출시한 '네이버 플러스 멤버십'은 기본 가격 월 4천900원에 쇼핑·예약·웹툰 등에서 네이버페이 결제금액의 최대 4%를 포인트로 추가 적립해준다. 웹툰·영상·음원 등 콘텐츠도 제공된다.

한 대표는 "플러스 멤버십 가입자의 9월 거래액은 전체 쇼핑의 약 15%를 차지하며 전체 거래액 성장에도 긍정적 영향을 주고 있다"며 "월 20만원 이하 구매 고객은 가입 후 3배 이상 구매액이 증가하는 등 커머스 생태계 성장에 지속해서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멤버십 혜택이 가입자 증가와 함께 강화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 것"이라고 덧붙였다.

산업팀  press@jeonpa.co.kr

<저작권자 © 전파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